굿뉴스홈 서울대교구 | 가톨릭정보 | 뉴스 | 메일 | 갤러리 | 자료실 | 게시판 | 클럽 | UCC | MY | 로그인
뉴스HOME  교구/주교회의  본당  교황청/해외교회  기관/단체  사람과사회  기획특집  사목/복음/말씀  생명/생활/문화  사진/그림
2017년 5월 29일
전체보기
교황 방한 특집
월간-주간
우리교구,대리구
특집기획
교회음악/미술/순교자/성지 산책
인터뷰/취재
신문창간기념특집
생명존중/문화
성경주해
공모전/시상
▶◀선종 특집
영성의길,수도의길
사랑/청소년
가톨릭교회교리서 해설
선교사들-중국현대박해기
*지난연재
하느님의 종 124위
 
전체뉴스
 
교구종합
본당
교황청/세계
기관/단체
사람과사회
기획특집
사목/복음/말씀
생활/문화
사진/그림
 
상세검색
 
뉴스홈 > 기획특집 > 특집기획    


[다시 보는 최양업 신부] (28) 40세 나이로 선종

조선의 거룩한 사제, 환란 속 교우들 돌보다 ‘주님 품으로’

조선의 거룩한 사제, 환란 속 교우들 돌보다 '주님 품으로'

▲ 최양업 신부는 1861년 사목 보고를 위해 서울에 있는 베르뇌 주교를 찾아가다 문경에서 과로와 장티푸스로 쓰러졌다. 사진은 최 신부가 자주 다녔던 문경새재 관문.

▲ 경북 문경에 조성된 진안리 성지 입구.

▲ 진안리 성지 내 십자가와 안내판.



전국으로 퍼진 '경신박해' 9개월 지속

최 신부, 언양 죽림굴 주변 사목 방문

풍비박산 난 교회 안정 되찾도록 도와



결과 보고차 베르뇌 주교 만나러 상경

과로·장티푸스로 쓰러져 병자성사 받아

임종 전까지 "예수 마리아" 부르다 선종



선종 장소, 문경 혹은 진천 추정



"지극히 경애하올 신부님들께서 열절한 기도로 우리를 위하여 전능하신 하느님과 성모님께 도움을 얻어 주시기를 청합니다. 이것이 저의 마지막 하직 인사가 될 듯합니다. 저는 어디를 가든지 계속 추적하는 포졸들의 포위망을 빠져나갈 수 있는 희망이 없습니다. 이 불쌍하고 가련한 우리 포교지를 여러 신부님의 끈질긴 염려와 지칠 줄 모르는 애덕에 거듭거듭 맡깁니다."

(최양업 신부가 1860년 9월 3일 죽림에서 리브와 르그레즈와 신부에게 보낸 편지)

최양업 신부의 마지막 편지 끝 단락 내용이다. 이 편지는 1860년 경신(庚申)박해가 막 끝났을 무렵에 쓴 편지이다. 좌포대장 임태영이 천주교에 대한 개인적 적개심으로 조정의 명령 없이 사사로이 일으킨 이 박해는 전국적으로 확산돼 9개월간 지속됐다. 이 기간 포졸들은 천주교인들의 재산을 착복하기 위해 약탈과 방화를 서슴지 않았다. 부녀자들은 겁탈당했고 교우촌은 풍비박산이 났다. 1859년 겨울, 한 주막에서 포졸들과 외교인들에게 흠씬 두들겨 맞고 반나체 상태로 눈 쌓인 밤을 헤매다 겨우 목숨을 구한 최양업 신부는 경신박해를 피해 경남 언양 간월산 죽림굴에 숨어 지냈다. 설상가상으로 끔찍한 재해가 조선을 덮쳤다. 콜레라로 전국에서 4만 명 이상이 죽었다. 신자 30여 명도 포함됐다. 기근으로 도둑들이 기성을 부렸고 교우촌은 포졸들과 도둑들의 먹잇감이 됐다.

박해가 잦아지자 최양업 신부는 리브와와 르그레즈와 신부에게 사목 보고서 형식의 편지를 쓴 후 죽림굴 교우촌을 중심으로 신자들을 사목 방문했다. 그는 신자들에게 성사를 베풀기 위해 낮에 30~40㎞ 길을 걸어 교우촌을 찾았다. 박해자들에게 들키지 않게 밤에 고해성사를 집전하고 미사를 봉헌한 후 날이 새기 전에 몰래 그곳을 떠났다. 최 신부의 복사였던 조화서(베드로)는 "이 시기 최 신부가 쉰 날은 한 달에 나흘 밤을 넘지 못했다"고 증언했다.

최 신부는 박해로 풍비박산이 난 교회를 재건하기 위해 밤낮없이 신자들을 돌봤다. 그의 헌신으로 경상도 남부 지방 교우촌들이 어느 정도 안정을 회복하게 됐다. 신자들은 성사로 힘을 얻었고 폐허가 된 교우촌을 재건하거나 새로운 삶의 자리로 옮겨갔다.

경상도 지역 교우촌 사목 방문을 마친 최 신부는 경신박해로 연락이 끊긴 대목구장 베르뇌 주교를 만나기 위해 상경길에 올랐다. 여느 해처럼 사목 결과를 보고하기 위해서였다. 그는 서울로 가는 길에 자신의 사목지에 들러 신자들에게 성사를 베풀었다.

그러던 와중에 1861년 6월 15일 배론신학교에서 66~70㎞(170~180리) 떨어진 한 교우집에서 푸르티에 신부에게 병자성사를 받고 40세의 젊은 나이로 사망했다. 사망 원인은 과로와 장티푸스였다.

푸르티에 신부는 최 신부가 임종하기 8~9시간 전에 도착했다. 다행히 사죄경(赦罪經)을 하고 병자성사를 주기에 늦지 않았다. 하지만 최 신부는 의식을 거의 잃어 마지막 고해성사를 볼 수 없었다. 숨을 거둘 때까지 최 신부는 무의식 속에서 "예수 마리아"를 불렀다. 그의 임종을 지킨 이는 푸르티에 신부와 최 신부의 복사 조화선, 그리고 교우집 가족들이었다.

그의 죽음은 조선 전체의 초상이었다. 대목구장이던 베르뇌 주교는 "12년간 거룩한 사제의 모든 본분을 지극히 정확하게 지킴으로써 사람들을 감화하고 성공적으로 영혼 구원에 힘쓰기를 그치지 않았다"고 애도했다.

다블뤼 주교는 "선을 행하기 위해 그가 지녔던 보기 드문 덕성, 지칠 줄 모르는 열성, 재능, 능력 등등 선교지가 그를 잃음으로써 모든 것을 잃었다는 느낌을 갖게 해준다. 이것은 우리에게는 정말 엄청난 고통이다. 그는 모두에게 애석한 마음을 갖게 했다. 당장에는 아무것도 그를 대신할 수 없을 것"이라고 애통해 했다.

최양업 신부와 절친했던 페롱 신부는 "하느님은 우리 불쌍한 조선을 좀 가혹하게 취급하시는 것 같다. 조선에 새 선교사가 오면 하느님은 즉시 우리 중에서 순진한 사람을 데려가신다. 내가 도착했을 때는 메스트르 신부가 돌아가셨다. 올해는 더 귀중한 사람을 거두셨다. … 그의 죽음은 모든 교우를 매우 슬프게 만들었다. 그들의 애도는 당연하다. 왜냐하면, 토마스 신부의 지식과 그의 강론을 대신할 사람을 찾는 것이 어렵게 될 때 그들의 슬픔은 더욱 커질 것이 우려되기 때문"이라고 슬퍼했다.

최양업 신부가 어디에서 선종했는지 정확하지 않다. 주교회의 시복시성주교특별위원회 누리방의 최양업 신부 약전에는 "문경읍 또는 진천 배티 교우촌에서 선종했다"고 소개하고 있다. 최양업 신부 선종지에 이견이 있는 까닭은 그의 죽음에 관한 구체적 목격 증언이 없기 때문이다. 최 신부에게 병자성사를 주고 임종을 지켜봤던 푸르티에 신부조차 최 신부의 선종지를 "저의 산(배론)에서 170리 떨어진 어떤 교우집"이라고 적고 있다.

최양업 신부의 가족과 후대 신자들 이에 내려오는 전승을 종합하면 '문경 혹은 진천 선종설'로 압축된다. 문경 선종설은 문경이 배론에서 170여 리 길에 위치하고, 문경에서 소고기를 잘못 먹어 약국을 하는 평창 이씨 교구 집에서 돌아가셨다는 최양업 신부 조카의 최상종(빈첸시오)의 증언에 따른 것이다. '진천 선종설'은 배티 교우촌을 중심으로 구전돼 온 전승으로 '배티에서 선종했다'는 설과 '문경에서 병을 얻어 서둘러 진천으로 와서 선종했고, 배티에 시신을 가매장 했다'는 설이 있다.

이에 청주교구 배티성지 누리방에는 "진천의 한 공소(진천 원동 혹은 미확인, 경상도 문경 진안리 주막설은 잘못임)에서 선종했다"고 소개하고 있으며, 안동교구는 경북 문경 진안리 오리터에 '최양업 신부 선종지'인 진안성지를 조성해 놓았다.

글·사진=리길재 기자 teotokos@cpbc.co.kr



[기사원문 보기]
[평화신문  2017.04.19 등록]
가톨릭인터넷 Goodnews에 오신 모든 분들께 축복이 함께 하시길..
오늘의 복음말씀
<밀알이 땅에 떨어져 죽으면 많은 열매를 맺는다.> ✠ 요한이 전한 거룩한 복음입니다. 12,24-26 그때에 예수님께서 제자들에게 말씀하셨다. 24 “내가 진실로 진실로 너희에게 말한다. 밀알 하나가 땅에 떨어져 죽지 않으면 한 알 그대로 남고, 죽으면 많은 열매를 맺는다. 25 자기 목숨을 사랑하는 사람은 목숨을 잃을 것이고, 이 세상에서 자기 목숨을 미워하는 사람은 영원한 생명에 이르도록 목숨을 간직할 것이다. 26 누구든지 나를 섬기려면 나를 따라야 한다. 내가 있는 곳에 나를 섬기는 사람도 함께 있을 것이다. 누구든지 나를 섬기면 아버지께서 그를 존중해 주실 것이다.” 주님의 말씀입니다. ◎ 그리스도님, 찬미합니다. <강론 후 잠시 묵상한다.>
오늘의 성인
복녀  강경복 수산나(姜景福 Susan)
복녀  강완숙 골룸바(姜完淑 Columba)
복자  고성대 베드로(高聖大 Peter)
복자  고성운 요셉(高聖云 Joseph)
복녀  구성열 바르바라(具性悅 Barbara)
복자  구한선 타대오(具漢善 Thaddeus)
복자  권상문 세바스티아노(權相問 Sebastian)
복자  권상연 야고보(權尙然 James)
복녀  권천례 데레사(權千禮 Teresa)
복자  김강이 시몬(金鋼伊 Simon)
복자  김계완 시몬(金啓完 Simon)
복자  김광옥 안드레아(金廣玉 Andrew)
복자  김기량 펠릭스 베드로(金耆良 Felix Peter)
복자  김대권 베드로(金大權 Peter)
복자  김사건 안드레아(金思健 Andrew)
복자  김사집 프란치스코(金-- Francis)
복자  김세박 암브로시오(金世博 Ambrose)
복자  김시우 알렉시오(金時佑 Alexius)
복녀  김연이 율리아나(金連伊 Juliana)
복자  김원중 스테파노(Stephen)
복녀  김윤덕 아가타 막달레나(金允德 Agatha Magdalene)
복자  김이우 바르나바(金履禹 Barnabas)
복자  김정득 베드로(金丁得 Peter)
복녀  김조이 아나스타시아(金召史 Anastasia)
복자  김종교 프란치스코(金宗敎 Francis)
복자  김종륜 루카(金宗倫 Luke)
복자  김종한 안드레아(金宗漢 Andrew)
복자  김진후 비오(金震厚 Pius)
복자  김천애 안드레아(金千愛 Andrew)
복자  김현우 마태오(金顯禹 Matthew)
복자  김화춘 야고보(金若古排 James)
복자  김희성 프란치스코(金稀成 Francis)
복자  라이문도(Raymund)
 레스티투토(Restitutus)
복자  리카르도 티르켈드(Richard Thirkeld)
 마르티리오(Martyrius)
 막시모(Maximus)
 막시미노(Maximinus)
복녀  문영인 비비안나(文榮仁 Vivian)
복자  박경진 프란치스코(Francis)
복자  박경화 바오로(朴-- Paul)
복자  박대식 빅토리노(朴大植 Victorinus)
복자  박사의 안드레아(朴士儀 Andrew)
복자  박상근 마티아(Matthias)
복자  박취득 라우렌시오(朴取得 Lawrence)
복자  방 프란치스코(方 Francis)
복자  배관겸 프란치스코(裵-- Francis)
복자  베드로 페트로니(Peter Petroni)
성녀  보나(Bona)
복자  빌리암 아르노(William Arnaud)
복자  서석봉 안드레아(徐碩奉 Andrew)
복자  손경윤 제르바시오(孫敬允 Gervase)
복자  송 베네딕토(宋 Benedict)
복자  송 베드로(宋 Peter)
복자  스테파노(Stephen)
 시시니오(Sisinius)
복자  신석복 마르코(申錫福 Mark)
복자  신태보 베드로(申太甫 Peter)
복녀  심아기 바르바라(沈阿只 Barbara)
복녀  심조이 바르바라(沈召史 Barbara)
복자  안군심 리카르도(安-- Richard)
 알렉산데르(Alexander)
복자  양재현 마르티노(梁在鉉 Martin)
 엘레우테리오(Eleutherius)
복녀  오 마르가리타(吳 Margaret)
복자  오반지 바오로(吳盤池 Paul)
복자  오종례 야고보(吳宗禮 James)
성녀  우르술라 레도호프스카(Ursula Ledochowska)
복자  원경도 요한(元景道 John)
복자  원시보 야고보(元-- James)
복자  원시장 베드로(元-- Peter)
복자  유문석 요한(柳文碩 John)
복자  유중성 마태오(柳重誠 Matthew)
복자  유중철 요한(柳重哲 John)
복자  유항검 아우구스티노(柳恒儉 Augustine)
복자  윤봉문 요셉(尹鳳文 Joseph)
복녀  윤운혜 루치아(尹雲惠 Lucy)
복자  윤유오 야고보(尹有五 James)
복자  윤유일 바오로(尹有一 Paul)
복녀  윤점혜 아가타(尹占惠 Agatha)
복자  윤지충 바오로(尹持忠 Paul)
복자  윤지헌 프란치스코(尹持憲 Francis)
복녀  이 안나(李 Anna)
복자  이경도 가롤로(李景陶 Charles)
복자  이경언 바오로(李景彦 Paul)
복자  이국승 바오로(李國昇 Paul)
복자  이도기 바오로(李道起 Paul)
복자  이보현 프란치스코(李步玄 Fransis)
복녀  이봉금 아나스타시아(Anastasia)
복녀  이성례 마리아(李聖禮 Mary)
복녀  이순이 루갈다(李順伊 Lutgarda)
복녀  이시임 안나(李時壬 Anna)
복자  이양등 베드로(李陽登 Peter)
복자  이일언 욥(李日彦 Job)
복자  이재행 안드레아(李在行 Andrew)
복자  이정식 요한(李廷植 John)
복녀  이조이 막달레나(李召史 Magdalene)
복자  이중배 마르티노(李中培 Martin)
복자  이태권 베드로(李太權 Peter)
복자  이현 안토니오(李鉉 Anthony)
복자  인언민 마르티노(印彦敏 Martin)
복자  장 토마스(張 Thomas)
복자  정광수 바르나바(鄭光受 Barnabas)
복녀  정복혜 칸디다(鄭福惠 Candida)
복자  정산필 베드로(鄭山弼 Peter)
복녀  정순매 바르바라(鄭順每 Barbara)
복자  정약종 아우구스티노(丁若鍾 Augustine)
복자  정인혁 타대오(鄭仁赫 Thaddeus)
복자  정찬문 안토니오(鄭燦文 Anthony)
복자  정철상 가롤로(丁哲祥 Charles)
복자  정태봉 바오로(鄭太奉 Paul)
복자  조숙 베드로(趙淑 Peter)
복자  조용삼 베드로(Peter)
복자  주문모 야고보(周文謨 James)
복자  지황 사바(池璜 Saba)
복녀  최 비르지타(崔 Brigid)
복자  최봉한 프란치스코(崔奉漢 Francis)
복자  최여겸 마티아(崔汝謙 Matthias)
복자  최인길 마티아(崔仁吉 Matthias)
복자  최인철 이냐시오(崔仁喆 Ignatius)
복녀  최조이 바르바라(崔召史 Barbara)
복자  최창주 마르첼리노(崔昌周 Marcellinus)
복자  최창현 요한(崔昌顯 John)
복자  최필공 토마스(崔必恭 Thomas)
복자  최필제 베드로(崔必悌 Peter)
복자  최해성 요한(崔海成 John)
 치릴로(Cyril)
 코논(Conon)
성녀  테오도시아(Theodosia)
복자  한덕운 토마스(韓德運 Thomas)
복녀  한신애 아가타(韓新愛 Agatha)
복자  한정흠 스타니슬라오(韓正欽 Stanislaus)
복자  허인백 야고보(許仁伯 James)
복자  현계흠 플로로(玄啓欽 Florus)
복자  홍교만 프란치스코 하비에르(洪敎萬 Francis Xavier)
복자  홍낙민 루카(洪樂敏 Luke)
복자  홍익만 안토니오(洪翼萬 Anthony)
복자  홍인 레오(洪鏔 Leo)
복자  홍재영 프로타시오(洪梓榮 Protase)
복자  홍필주 필립보(洪弼周 Philip)
복자  황일광 시몬(黃日光 Simon)
최근 등록된 뉴스
한국화 화가 이순영 화백, 작품 기증
[사제인사] 인천교구
대구대교구 어머니학교, 6월 15일부...
[부음] 우광호 가톨릭 비타꼰 편집...
[사제인사] 청주교구
한국 가톨릭 노동 운동에 헌신했던 오...
[이 땅에 평화] 저출산 문제?다둥이...
[사랑이 피어나는 곳에] 희귀병 겹친...
자전거 페달 밟아 만든 주스 드셔보셨...
마리아의 용감한 믿음처럼… 청춘이여,...
학교 밖 청소년, 커피향 품고 ‘홀로...
[추기경 정진석] (51) 새천년기를...
청주교구 장애인주일 행사 성황
사목자와 신자 화합하며 지역 복음화 ...
[초대 조선교구장 브뤼기에르] (14...
많이 조회한 뉴스
교황이 축복한 파티마 성모상 한국에 ...
제19대 대통령에 문재인 디모테오
문재인 대통령의 보물 1호는 묵주반지
성주 ''미사 중단 사태''에 대해 ...
6개월간 한반도 평화 위해 매일 묵주...
문재인 대통령 부부 거처 청와대 관저...
교황이 축복한 파티마 성모상 한국 온...
“통합과 개혁의 지도자가 되길”
스펙보다 청소년 복음화 힘쓴 청년교사...
[나의 미사이야기] (2) 구본석 신...
[평양의 순교자들] ⑦ 홍건환 신부
박경소 성가 연주곡집 ‘가야금의 찬미...
이 땅의 평화 위해 성모님께 기도
[추기경 정진석] (49) 가난한 사...
[꾸르실료 한국 도입 50주년 특집]...
청소년국 사목국
성소국 사회복지회
한마음한몸운동본부 가톨릭출판사
교회사연구소 노인대학연합회
가톨릭학원 평신도 사도직협의회
화요일 아침

 가톨릭정보 가톨릭사전  가톨릭성인  한국의성지와사적지  성경  교회법  한국교회사연구소  가톨릭뉴스  예비신자인터넷교리
  서울대교구성지순례길  한국의각교구  한국천주교주소록  경향잡지  사목  교구별성당/본당  각교구주보  평양교구
  교황프란치스코  故김수환스테파노추기경  정진석니콜라오추기경 염수정안드레아대주교
 가톨릭문화 Gallery1898  가톨릭성가  전례/교회음악  악보/감상실  가톨릭UCC 
 가톨릭신앙
      & 전례
7성사  매일미사  성무일도  가톨릭기도서  전례와축일  신앙상담  교회와사회  청소년가톨릭  청년가톨릭  캠프피정정보
바오로해  신앙의해 
  나눔자리 클럽  게시판  자료실  구인구직  설문조사  홍보게시판  이벤트  도움방  마이굿뉴스  청소년인터넷안전망 
  서울대교구본당게시판/자료실
서울대교구청 전화번호 |  서비스약관 |  개인정보 보호정책 |  도움방 |  전체보기 |  운영자에게 메일보내기  |  홈페이지 등록
GoodNews Copyright ⓒ 1998 천주교 서울대교구 · 가톨릭인터넷 굿뉴스 [전화번호보기]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