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닫기
하루동안 열지 않습니다.
2019년 11월 12일
교구/주교회의
전체기사 지난 연재 기사
꽃동네 설립 43주년 기념 미사 봉헌

폰트 작게 폰트 크게 인쇄 공유


음성 꽃동네 설립 43주년과 가평 꽃동네 설립 30주년을 기념하는 행사가 9월 9일 경기도 가평 꽃동네 잔디 구장에서 열렸다.

(재)예수의꽃동네유지재단(이사장 오웅진 신부, 이하 꽃동네)은 매년 9월 8일 충북 음성 꽃동네에서 설립 감사 미사를 거행해 왔지만, 올해 특별히 설립 30주년을 맞은 가평 꽃동네에서 행사를 진행했다. 이날 행사는 감사 미사와 기념식 등으로 구성됐으며, 꽃동네 거주자 및 후원자 등 1000여 명이 참석했다.

감사 미사를 주례한 꽃동네 이사장 오웅진 신부는 강론에서 “그동안 꽃동네를 후원해준 많은 분에게 감사하다”면서 “‘가장 보잘 것 없는 이에게 해준 것이 바로 나에게 해준 것’이라는 말씀처럼 가난한 이들을 위해 살아가자”고 말했다.

미사에 이어 진행된 기념식에서는 ‘꽃동네 발자취’ 영상 시청이 이뤄졌다. 김영우(라이문도) 국회의원, 가평군의회 송기욱 의장 등 지역 유지들의 축사도 이어졌다. 특히 송 의장은 “오랜 기간 어려운 이들을 도와온 꽃동네 종사자·후원자 등은 묵묵히 활동하는 천사들”이라고 칭찬했다.

이날 행사에 참석한 최 마태오(48)씨는 “가평 꽃동네 노숙인 요양시설에 21년째 거주 중”이라면서 “꽃동네가 없었으면 이미 저는 길바닥에서 죽었을 것”이라고 밝혔다. 최씨는 “누구나 마음 편히 살 수 있도록 도와주는 꽃동네가 앞으로도 성장해나가면 좋겠다”고 말했다.



이소영 기자 lsy@catimes.kr



[기사원문보기]
가톨릭신문 2019-09-17 등록

관련뉴스

말씀사탕2019. 11. 12

시편 57장 4절
하느님께서 당신 자애와 진실을 보내시리라.
  • QUICK MENU

  • 성경
  • 기도문
  • 소리주보

  • 카톨릭성가
  • 카톨릭대사전
  • 성무일도

  • 성경쓰기
  • 7성사
  • 사목지침서


GoodNews Copyright ⓒ 1998
천주교 서울대교구 · 가톨릭인터넷 굿뉴스. [전화번호보기]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