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닫기
하루동안 열지 않습니다.
2019년 11월 22일
교구/주교회의
전체기사 지난 연재 기사
한국평협, 제주서 하반기 연수… 제주 난민 실태·체류 현황 경청

폰트 작게 폰트 크게 인쇄 공유

▲ 한국평협 연수 참가자들이 이시돌 피정센터에서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한국평협 제공



한국천주교 평신도사도직단체협의회(회장 손병선 아우구스티노)는 20일과 21일 제주도 성 이시돌 피정의 집에서 후반기 연수를 개최하고, 제주도 난민 실태와 체류 현황 등을 경청했다.

제주교구 이주사목위원회 김상훈 사무국장은 ‘난민 실태 및 체류 동향’을 주제로 한 특강에서 “제주도는 전국에서 외국인 주민 비율이 가장 높고, 지금도 빠르게 증가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참석자들은 난민 신청자와 등록 외국인, 미등록 외국인 등 제주에 거주하는 이주민을 지원하는 나오미센터의 활동을 듣고 각 교구에 적용할 방안을 논의했으며 난민들을 위해 마련한 기금을 전달했다.

손병선 회장은 연수회 마무리 인사에서 “우리는 신앙의 등대가 되어 세상을 깨어 비칠 수 있는 빛과 같은 존재가 되어야 한다”며 “순교 영성을 이어가는 삶 속에서 10월 특별전교의 달도 잘 살아가는 평신도가 되자”고 말했다. 이번 후반기 연수에는 80여 명의 교구 평협 대표와 회원 단체 대표가 참석했으며, 개막 미사는 제주교구장 강우일 주교 주례로 봉헌됐다.

이상도 기자 raelly1@cpbc.co.kr





[기사원문보기]
가톨릭평화신문 2019-09-25 등록

관련뉴스

말씀사탕2019. 11. 22

루카 6장 32절
너희가 자기를 사랑하는 이들만 사랑한다면 무슨 인정을 받겠느냐? 죄인들도 자기를 사랑하는 이들은 사랑한다.
  • QUICK MENU

  • 성경
  • 기도문
  • 소리주보

  • 카톨릭성가
  • 카톨릭대사전
  • 성무일도

  • 성경쓰기
  • 7성사
  • 사목지침서


GoodNews Copyright ⓒ 1998
천주교 서울대교구 · 가톨릭인터넷 굿뉴스. [전화번호보기]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