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8월 22일
기관/단체
전체기사 지난 연재 기사
[사랑 나눌수록 커집니다] 성금전달 - 화재사고로 저산소성 뇌손상 입은 홍은서양

폰트 작게 폰트 크게 인쇄 공유

저산소성 뇌손상으로 뇌사상태였던 홍은서(4)양이 세상을 떠났다는 안타까운 소식이 전해졌다.

화재로 인한 뇌손상으로 의식을 찾지 못했던 홍은서양의 사연(본지 3월 17일자 8면 보도)이 소개되고 많은 독자들이 응원의 메시지를 보냈지만, 은서양은 지난 3월 25일 안타깝게 세상을 떠났다. 독자들이 보낸 3403만9386원의 성금은 홍은서양의 부모에게 전달됐다.

은서양의 어머니인 김효선씨는 “저희 은서를 위해 따뜻한 마음과 위로의 손길을 보내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하다”며 “받은 사랑을 나누며 하느님 곁으로 간 은서에게 부끄럽지 않은 부모가 되도록 힘을 내서 살겠다”고 전했다.


민경화 기자 mkh@catimes.kr



[기사원문보기]
가톨릭신문  2019-04-10 등록

관련뉴스

말씀사탕2019. 8. 22

2코린 5장 17절
누구든지 그리스도 안에 있으면 그는 새로운 피조물입니다.
  • 성경
  • 기도문
  • 소리주보

  • 카톨릭성가
  • 카톨릭대사전
  • 성무일도

  • 성경쓰기
  • 7성사
  • 사목지침서


GoodNews Copyright ⓒ 1998 천주교 서울대교구 · 가톨릭인터넷 굿뉴스. [전화번호보기]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