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8월 20일
기관/단체
전체기사 지난 연재 기사
서울성모병원 박영혜 수녀, 대북 의료지원 사업 공로로 국무총리상 수상

폰트 작게 폰트 크게 인쇄 공유




가톨릭대 서울성모병원 가정간호팀장 박영혜(마리 빅토리아, 영원한 도움의 성모 수도회, 사진) 수녀가 인도적 대북 의료지원 사업에 대한 헌신과 공로로 국무총리상을 받았다. 5일 대한상공회의소 국제회의장에서 개최된 제47회 보건의 날 기념행사에서다. 보건복지부가 주최하고 한국건강증진개발원이 주관한 행사로, 보건 분야의 유공자를 포상하고 건강증진에 대한 국민의 관심을 높이기 위한 행사였다.

한국가톨릭의료협회 북한의료봉사단 부단장인 박 수녀는 2000년부터 북한 지역의 의료지원을 위한 모금 활동을 시작했다. 2008년부터는 북한의료봉사단이 통일부 대북지원지정단체로 선정되면서 민간단체와 함께 평양 만경대 구역에 ‘평양 종합검진센터’를 세우는 데 동참했다. 북한 지역에 수액과 영양제, 항생제 등 의약품을 비롯해 의료 기자재도 지원했다.

현재 고려대 대학원에서 통일 보건의료 협동과정 석사과정을 밟고 있는 박 수녀는 “대북 의료지원을 하려면 북한을 잘 알아야 하는데 전문가가 없는 실정”이라고 안타까워했다. 이어 “사회주의 의료를 채택한 북한은 전 국민 무상진료 체제를 갖춰야 하지만 경제가 나빠지면서 무상진료가 어려워졌다”며 “북한의 영유아 사망률이 우리나라의 8배 이상”이라고 설명했다. 이지혜 기자 bonaism@cpbc.co.kr





[기사원문보기]
가톨릭평화신문  2019-04-17 등록

관련뉴스

말씀사탕2019. 8. 20

요한2서 1장 3절
하느님 아버지와 그분의 아드님이신 예수 그리스도께서 내려 주시는 은총과 자비와 평화가 진리와 사랑 안에서 우리와 함께 있을 것입니다.
  • 성경
  • 기도문
  • 소리주보

  • 카톨릭성가
  • 카톨릭대사전
  • 성무일도

  • 성경쓰기
  • 7성사
  • 사목지침서


GoodNews Copyright ⓒ 1998 천주교 서울대교구 · 가톨릭인터넷 굿뉴스. [전화번호보기]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