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8월 10일
사람과사회
전체기사 지난 연재 기사
故 이태석 신부 이야기 영화 ‘부활’ 시사회

폰트 작게 폰트 크게 인쇄 공유


고(故) 이태석 신부(살레시오회, 1962~2010)의 제자들 이야기를 다룬 영화 ‘부활’(감독 구수환) 시사회가 영화 개봉을 일주일 앞둔 7월 2일 오후 2시 서울 용산CGV에서 열렸다.

영화는 10년 전 전 국민을 울린 영화 ‘울지마 톤즈’를 연출한 구수환 감독의 후속작이다. KBS에서 30년 넘게 고발 프로그램을 제작하며 사회적 약자들의 삶에 귀 기울여 온 구 감독은 시사회에서 “세상에서 가장 강력한 고발은 ‘사랑’이라는 것을 깨달았다”며 “이태석 신부님이 보여 준 사랑이 우리 사회에 널리 퍼져 나가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영화는 오는 7월 9일 개봉한다.


성슬기 기자 chiara@catimes.kr



[기사원문보기]
가톨릭신문 2020-07-07 등록

관련뉴스

말씀사탕2020. 8. 10

루카 4장 21절
오늘 이 성경의 말씀이 너희가 듣는 가운데에서 이루어졌다.
  • QUICK MENU

  • 성경
  • 기도문
  • 소리주보

  • 카톨릭성가
  • 카톨릭대사전
  • 성무일도

  • 성경쓰기
  • 7성사
  • 사목지침서


GoodNews Copyright ⓒ 1998
천주교 서울대교구 · 가톨릭인터넷 굿뉴스. [전화번호보기]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