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닫기
하루동안 열지 않습니다.
2019년 12월 13일
사람과사회
전체기사 지난 연재 기사
[금기연 야고보의 산티아고 순례길 풍경] <1>연재를 시작하며

폰트 작게 폰트 크게 인쇄 공유




산티아고 순례를 세 번 다녀왔습니다. 처음엔 포르투갈 길, 그리고 두 번은 프랑스 길. 야고보 사도의 성해가 있는 산티아고(성 야고보의 스페인식 발음) 대성당으로 향하는 순례길은 큰길만도 10여 개가 됩니다. 그중 가장 많은 순례자가 걷는 799㎞ 프랑스 길(2018년: 약 33만 명 중 60%)에서 제가 만났던 풍경들을 앞으로 6개월간 가톨릭평화신문 독자들과 함께 나눕니다.

산티아고 순례길에 대해서는 책이나 방송 등으로 이미 정보가 넘쳐나므로 저는 제가 본 아름다운 풍경 위주로 독자 여러분과 함께 잠시 쉬어가는 시간을 가질 생각입니다. 사진은 첫 회에 실리는 지도를 빼고 모두 제가 현장에서 촬영한 것입니다. 이미 모교 공군사관학교와 공군본부 등에서 전시했고, 앞으로도 전시가 계획되어 있습니다.

사진이나 순례와 관련한 질의나 의견은 kiyounkeum@naver.com으로 언제든 주십시오.




금기연 야고보 약력

▲공군사관학교 21기 ▲국제정치학 박사 ▲공군 제10전투비행단 단장 ▲유엔사-북한군 장성급 회담 초대 한국 대표 ▲공군 제159전투비행대대 대대장 ▲주일한국대사관 공군 무관 ▲공군 준장 예편 ▲공군사관학교 초빙교수 ▲한국코치협회 전문코치 ▲한국문인협회 회원(수필)





[기사원문보기]
가톨릭평화신문 2019-11-27 등록

관련뉴스

말씀사탕2019. 12. 13

1코린 1장 30절
하느님께서는 여러분을 그리스도 예수님 안에 살게 해 주셨습니다.
  • QUICK MENU

  • 성경
  • 기도문
  • 소리주보

  • 카톨릭성가
  • 카톨릭대사전
  • 성무일도

  • 성경쓰기
  • 7성사
  • 사목지침서


GoodNews Copyright ⓒ 1998
천주교 서울대교구 · 가톨릭인터넷 굿뉴스. [전화번호보기]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