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8월 4일
사람과사회
전체기사 지난 연재 기사
[부음] 성심수녀회 김재숙 수녀 선종

폰트 작게 폰트 크게 인쇄 공유




성심수녀회 김재숙(가타리나) 수녀가 1일 부천 가은병원에서 노환으로 선종했다. 향년 89세.

고인의 장례 미사는 3일 서울 원효로 예수성심성당에서 이한택(전 의정부교구장) 주교 주례로 봉헌됐다. 시신은 고인의 뜻에 따라 기증됐다.

1931년 서울 태생인 김 수녀는 1959년 성심수녀회에 입회, 1961년에 첫 서원, 1967년에 종신서원을 했으며, 성심여자중ㆍ고교 교장과 성심수녀회 한국지구장, 수련장 등을 역임했다. 오세택 기자 sebastiano@cpbc.co.kr





[기사원문보기]
가톨릭평화신문 2020-01-08 등록

관련뉴스

말씀사탕2020. 8. 4

마르 5장 34절
네 믿음이 너를 구원하였다. 평안히 가거라.
  • QUICK MENU

  • 성경
  • 기도문
  • 소리주보

  • 카톨릭성가
  • 카톨릭대사전
  • 성무일도

  • 성경쓰기
  • 7성사
  • 사목지침서


GoodNews Copyright ⓒ 1998
천주교 서울대교구 · 가톨릭인터넷 굿뉴스. [전화번호보기]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