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닫기
하루동안 열지 않습니다.
2019년 12월 8일
사진/그림
전체기사 지난 연재 기사
[사진묵상]우산 아래 숨은 보석들

폰트 작게 폰트 크게 인쇄 공유




비가 오는데도 우산을 쓰고 야외 미사에 참여하는 청소년들의 모습이 대견스럽다. 4월 가톨릭대 신학대 운동장에서 봉헌된 성소 주일 미사에 참여한 청소년들이다. 청소년들이 더 이상 교회를 찾지 않는다지만, 숨은 보석처럼 열심히 신앙생활을 하는 청소년들도 많다. 5월의 마지막 주일은 ‘청소년 주일’이다. 가톨릭교회는 미래의 희망인 청소년들에게 그리스도의 진리와 사랑을 전하고, 교회가 청소년들과 함께하며 세계의 정의와 평화를 위해 함께 노력할 것을 다짐한다.

이힘 기자 lensman@cpbc.co.kr





[기사원문보기]
가톨릭평화신문  2018-05-24 등록

관련뉴스

말씀사탕2019. 12. 8

시편 31장 4절
주님은 저의 바위, 저의 성채이시니, 주님 이름 생각하시어 저를 이끌고 인도 하소서.
  • QUICK MENU

  • 성경
  • 기도문
  • 소리주보

  • 카톨릭성가
  • 카톨릭대사전
  • 성무일도

  • 성경쓰기
  • 7성사
  • 사목지침서


GoodNews Copyright ⓒ 1998
천주교 서울대교구 · 가톨릭인터넷 굿뉴스. [전화번호보기]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