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8월 20일
교황청/해외교회
전체기사 지난 연재 기사
중국 장시교구 잉탄지역구, ‘신자 기도학교’ 열어

폰트 작게 폰트 크게 인쇄 공유

중국 장시교구 잉탄지역구가 신자들의 영성 심화를 위해 ‘신자 기도 영성 학교’(이하 기도학교)를 개설했다.

기도학교는 5월 6~9일 잉탄지역구 성당 주임 판인바오 신부가 지역구 사제들과 함께 추진했다. 강의는 허난교구 신샹본당의 왕스용 신부가 맡았으며, 지역구 각 본당에서 150여 명의 신자들이 참가했다.

왕 신부는 6일 오전 기도학교를 시작하며, “옛일을 되돌아보는 기도”, “어떻게 관상과 묵상을 할 것인가?” 등의 주제를 설명했다. 왕 신부는 참가자들에게 “우리들이 먼저 자신을 알고, 과거의 삶을 되돌아보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왕 신부는 “관상은 정신을 집중하고 마음을 내려놓음으로 영성세계와 자아의식에 대해 더욱 명확한 인식을 하도록 한다”면서 “어느 곳, 어느 시간이든 관상을 할 수 있고, 주변이 아무리 시끄럽더라도 평화와 평온을 얻을 수 있다”고 설명했다. 왕 신부는 관상의 장점으로 ▲정신 단련 ▲스트레스 해소 ▲심신 이완 ▲기억력 주의력 향상 ▲대뇌 각 부분의 세포 증가 등을 꼽았다.

참가자들은 나흘간 수업을 받으며 성경 묵상을 통해 예수님과 삶 속에서 부딪히는 어려움과 좌절, 즐거움을 나누며 마음으로 하느님의 응답에 귀 기울일 수 있었다. 기도학교를 마친 참가자들은 사제단과 함께 감사미사를 봉헌했다.


信德社 제공
번역 임범종 신부(대구대교구 충효본당 주임)



[기사원문보기]
가톨릭신문  2019-05-15 등록

관련뉴스

말씀사탕2019. 8. 20

2역대 14장 10절
아사가 주 자기 하느님께 말씀드렸다. “주님, 강자와 약자 사이에 싸움이 일어났을 때 당신처럼 도와줄 이 아무도 없습니다. 주 저희 하느님, 저희가 당신께 의지하여 당신의 이름으로 이 무리를 치러 나왔으니, 저희를 도와주십시오. 주님, 당신께서 저희의 하느님이시니, 아무도 당신을 당해 내지 못하게 해 주십시오.
  • 성경
  • 기도문
  • 소리주보

  • 카톨릭성가
  • 카톨릭대사전
  • 성무일도

  • 성경쓰기
  • 7성사
  • 사목지침서


GoodNews Copyright ⓒ 1998 천주교 서울대교구 · 가톨릭인터넷 굿뉴스. [전화번호보기]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