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9월 23일
사람과사회
전체기사 지난 연재 기사
조환길 대주교, 조현래 종무실장 예방 받아

폰트 작게 폰트 크게 인쇄 공유


대구대교구장 조환길 대주교가 조현래 문화체육관광부 종무실장의 예방을 받고, 코로나19 팬데믹 상황에서의 종교생활에 대해 환담을 나눴다. 조 대주교는 7월 23일 오전 10시 대구 남산동 대교구청 3층 교구장 집무실에서 조 종무실장과 만나 대화했다.

이 자리에서 조 종무실장은 “지난해 2월 코로나19 확산세가 심각해지자 대구대교구가 가장 먼저 미사 중단을 결정했고, 이어서 전국으로 결정이 확산됐다”며 “대구 경북지역뿐만 아니라 우리나라 전체에도 초기에 확산을 막는 데 큰 역할을 해주셔서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이에 조 대주교는 “교회가 당연히 해야 할 일”이라며 “당시 전국 각지에서 많은 분들이 대구대교구에 성금과 마스크를 보내오셔서, 지역 의료계와 복지단체 등에 전달했다”고 밝혔다. 조 대주교는 또 “지금 종교계의 가장 큰 이슈는 코로나19를 어떻게 잘 극복하느냐는 것”이라며 “한국교회가 앞으로도 방역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이날 예방에는 대구대교구 총대리 장신호 주교와 문화체육관광부 장우일(레오) 종무관이 배석했다.

조 대주교와의 만남 직후 조 종무실장과 장 종무관은 가톨릭신문사 본사를 방문해 김문상 사장신부 및 신문사 관계자들과 만나 대화를 나눴다.


우세민 기자 semin@catimes.kr



[기사원문보기]
가톨릭신문 2021-07-27 등록

관련뉴스

말씀사탕2021. 9. 23

요한 2장 5절
무엇이든지 그가 시키는 대로 하여라.
  • QUICK MENU

  • 성경
  • 기도문
  • 소리주보

  • 카톨릭성가
  • 카톨릭대사전
  • 성무일도

  • 성경쓰기
  • 7성사
  • 가톨릭성인


GoodNews Copyright ⓒ 1998
천주교 서울대교구 · 가톨릭인터넷 굿뉴스. [전화번호보기]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