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9월 22일
사람과사회
전체기사 지난 연재 기사
문재인 대통령 부부, 유흥식 대주교와 환담

성직자성 장관에 임명된 유 대주교, 이달 말 출국

폰트 작게 폰트 크게 인쇄 공유

▲ 문재인 대통령이 12일 청와대에서 교황청 성직자성 장관 유흥식 대주교를 접견하고 환담을 나누고 있다. 청와대 제공



문재인(티모테오) 대통령과 영부인 김정숙(골룸바) 여사가 12일 청와대에서 교황청 성직자성 장관 유흥식 대주교를 접견하고 환담했다.

문 대통령은 “프란치스코 교황께서 최근 수술을 받으셨는데 쾌유를 기원하며, 우리나라를 위해 항상 기도해주심에 감사드린다는 인사를 교황께 전해달라”고 말했다.

유 대주교는 “교황은 잘 회복하고 계시고, 주신 말씀을 교황께 잘 전해드리겠다”고 답했다. 그러면서 “전 세계 사제와 신학생을 관장하는 교황청 성직자성 장관으로 임명된 것은 개인적으로 또 한국 천주교로서도 큰 영광”이라고 밝혔다.

앞서 6월 11일 교황청 성직자성 장관에 임명된 유흥식 대주교는 7월 말 이탈리아 로마로 출국할 예정이다.



맹현균 기자 maeng@cpbc.co.kr





[기사원문보기]
가톨릭평화신문 2021-07-14 등록

관련뉴스

말씀사탕2021. 9. 22

예레 31장 10절
나는 그들의 슬픔을 기쁨으로 바꾸고, 그들을 위로하며 근심 대신 즐거움을 주리라.
  • QUICK MENU

  • 성경
  • 기도문
  • 소리주보

  • 카톨릭성가
  • 카톨릭대사전
  • 성무일도

  • 성경쓰기
  • 7성사
  • 가톨릭성인


GoodNews Copyright ⓒ 1998
천주교 서울대교구 · 가톨릭인터넷 굿뉴스. [전화번호보기]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