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닫기
하루동안 열지 않습니다.
2019년 6월 16일
교구/주교회의
전체기사 지난 연재 기사
인천교구 청소년사목국, 청장년부·청년부로 명칭 변경

청년부는 만 19~35세, 청장년부는 만 30~45세 대상 사목

폰트 작게 폰트 크게 인쇄 공유

인천교구 청소년사목국(국장 이재학 신부)은 청년부를 ‘청장년부’(담당 한덕훈 신부)로, 대학사목부를 ‘청년부’(담당 정희채 신부)로 명칭을 변경했다. 또한, 청년 나이를 만 19세에서 45세까지로 조정하고 청년부는 만 19~35세, 청장년부는 만 30~45세를 대상으로 사목한다. 인천교구 청소년사목국은 미혼 청년들이 증가하고 청년들의 연령대가 높아지는 등 사회 분위기에 맞게 복음을 전하고자 변화를 도모했다.

청장년부 담당 한덕훈 신부는 “인구변화 흐름에 따라 청년 연령을 확대해 청년들이 신앙생활을 하는 데 어려움을 겪지 않도록 사목할 것”이라며 “19세부터 35세까지 청년에게는 배움과 체험의 기회를, 30세부터 45세까지 청장년은 봉사와 헌신을 중심으로 다양한 기회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전은지 기자 eunz@cpbc.co.kr



[기사원문보기]
가톨릭평화신문   2019-01-10 등록

관련뉴스

말씀사탕2019. 6. 16

요한1서 3장 18절
자녀 여러분, 말과 혀로 사랑하지 말고 행동으로 진리 안에서 사랑합시다.
  • 성경
  • 기도문
  • 소리주보

  • 카톨릭성가
  • 카톨릭대사전
  • 성무일도

  • 성경쓰기
  • 7성사
  • 사목지침서


GoodNews Copyright ⓒ 1998 천주교 서울대교구 · 가톨릭인터넷 굿뉴스. [전화번호보기]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