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닫기
하루동안 열지 않습니다.
2019년 11월 17일
교구/주교회의
전체기사 지난 연재 기사
‘아시아 가톨릭언론협회’ 결성 추진

폰트 작게 폰트 크게 인쇄 공유

아시아 12개 나라 가톨릭신문ㆍ출판ㆍ편집 관계자들이 8월 14~16일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에서 모임을 갖고 아시아가톨릭언론협회 결성을 추진키로 했다.

‘전염성이 강한 문화에서 평화저널리즘(구축하기)’을 주제로 한 이번 회의에서 참가자들은 소셜미디어의 영향력이 갈수록 커지고 있지만 신문과 잡지 등 전통적인 인쇄매체를 통한 가톨릭언론 사도직 수행을 결코 소홀히 해서는 안 된다는 데에 인식을 같이했다.

참가자들은 또 아시아 각 나라의 가톨릭교회 상황에 대한 이해를 넓히고 정보교류와 가톨릭 매체로서의 전문성 향상을 위한 네트워크를 추진하는 한편 아시아 가톨릭저널리즘을 위한 윤리규범도 제정하기로 했다.

참가자들은 2박3일 일정 동안 10차례의 발표와 토의, 나눔을 통해 이러한 의견을 모으고 최종 성명서를 채택했다.

또한 참가자들은 쿠알라룸푸르대교구청을 방문해 줄리안 레오 벵 킴 대주교를 예방하고 주교좌성당을 순례하는 시간도 가졌다.

아시아 가톨릭커뮤니케이션협회(Signis Asia·시그니스 아시아) 언론분과가 주관하고 국제가톨릭커뮤니케이션협회가 후원한 이 모임에는 말레이시아를 비롯해 미얀마, 방글라데시, 베트남, 스리랑카, 인도, 인도네시아, 캄보디아, 태국, 파키스탄, 필리핀 등 12개 나라에서 사제 9명, 평신도 9명 등 18명이 참석했다. 한국에서는 가톨릭평화신문 이창훈 편집위원이 함께했다.

또 교황청 홍보를 위한 부서 관계자 미카엘 하리스 신부, 헬렌 오스만 국제가톨릭커뮤니케이션협회(Signis world·시그니스 월드) 회장, 국제가톨릭커뮤니케이션협회 부회장이자 교황청 바티칸 라디오 아프리카 담당 폴 사마수모 신부, 아시아가톨릭연합뉴스 실무 책임자인 피터 몬티비키에차이 박사 등도 참석했다.


김현정 기자 sophiahj@catimes.kr



[기사원문보기]
가톨릭신문 2019-08-20 등록

관련뉴스

말씀사탕2019. 11. 17

1요한 3장 2절
사랑하는 여러분, 이제 우리는 하느님의 자녀입니다.
  • QUICK MENU

  • 성경
  • 기도문
  • 소리주보

  • 카톨릭성가
  • 카톨릭대사전
  • 성무일도

  • 성경쓰기
  • 7성사
  • 사목지침서


GoodNews Copyright ⓒ 1998
천주교 서울대교구 · 가톨릭인터넷 굿뉴스. [전화번호보기]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