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닫기
하루동안 열지 않습니다.
2019년 11월 12일
교구/주교회의
전체기사 지난 연재 기사
부산교구, 지구 중심 사목 강화… 10개 지구장 사제 임명

폰트 작게 폰트 크게 인쇄 공유



부산교구가 ‘지구 중심’ 지역사목을 위해 기존 15개 지구를 10개 지구로 조정하고 지구장 본당을 지정했다. 10개 지구는 남천ㆍ중앙ㆍ하단ㆍ가야ㆍ금정ㆍ우동ㆍ양산ㆍ삼계ㆍ복산ㆍ야음지구다.

교구는 9월 22일자 주보를 통해 “지역에 맞는 의제를 설정하고 지역에 맞는 특성화된 결과를 내기 위해서는 지구가 어느 정도 규모를 갖출 필요가 있다”며 “상호 협력을 통해 효과적으로 지역 현안을 풀어나갈 수 있는 적당한 규모 등을 고려했다”고 지구 재조정 배경을 밝혔다. 또한, 교구장이 지구장 사제를 임명함으로써 지구 중심 사목에 더욱 힘이 실릴 것으로 보인다.

손삼석 주교가 제안한 ‘지구 중심’의 지역사목은 지구회의를 통해 본당 사제들의 의견을 수렴하여 5일 열린 제164차 사제평의회를 통해 확정됐다.

백영민 기자 heelen@cpbc.co.kr





[기사원문보기]
가톨릭평화신문 2019-09-25 등록

관련뉴스

말씀사탕2019. 11. 12

이사 49장 1절
주님께서 나를 모태에서부터 부르시고 어머니 배 속에서부터 내 이름을 지어 주셨다.
  • QUICK MENU

  • 성경
  • 기도문
  • 소리주보

  • 카톨릭성가
  • 카톨릭대사전
  • 성무일도

  • 성경쓰기
  • 7성사
  • 사목지침서


GoodNews Copyright ⓒ 1998
천주교 서울대교구 · 가톨릭인터넷 굿뉴스. [전화번호보기]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