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1월 21일
교구/주교회의
전체기사 지난 연재 기사
인천교구 새 사제 7명 탄생

폰트 작게 폰트 크게 인쇄 공유

▲ 8일 인천가톨릭대학교 신학대학 대성당에서 열린 사제 서품식에서 새 사제들이 첫 강복을 하고 있다. 인천교구 제공



인천교구는 8일 인천가톨릭대학교 신학대학 대성당에서 교구장 정신철 주교 주례로 사제 서품식을 거행했다. 이날 서품식에서는 조용필ㆍ양경일ㆍ김준우ㆍ김현우ㆍ최재규ㆍ송양우ㆍ정재환 부제 등 7명이 사제품을 받았다. 정 주교는 새 사제들에게 “여러분은 스승이신 그리스도안에서 가르치는 거룩한 임무를 직접 수행하고 책임지게 될 것”이라며 “섬김을 받으러 온 것이 아니라 섬기러 오셨고, 길 잃은 양을 구원하러 오신 착한 목자를 언제나 모범으로 삼으라”고 당부했다. 새 사제 탄생으로 인천교구 사제는 354명이 됐다.

조용필 새 사제는 “앞으로 사제로 살아감에 있어서 하느님께서 저를 부르셨음을 굳게 믿고, 그분의 사랑을 이웃에게 전하는 좋은 사제가 되고 싶다”고 말했다. 양경일 새 사제는 “신자들과 모든 이들에게 하느님의 차별없는 무한한 사랑을 전달해 줄 수 있는 사랑스러운 사제가 되고 싶다”고 했다.

이날 서품식에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사제단과 새 사제 부모ㆍ출신 본당 주임 신부 등 제한된 인원만 참석했다. 신자들은 가톨릭평화방송(cpbc) TV와 유튜브 중계를 통해 함께했다.

이학주 기자 goldenmouth@cpbc.co.kr





[기사원문보기]
가톨릭평화신문 2021-01-13 등록

관련뉴스

말씀사탕2021. 1. 21

시편 89장 3절
주님께서는 자애를 영원히 세우시고 성실을 하늘에 굳건히 하셨습니다.
  • QUICK MENU

  • 성경
  • 기도문
  • 소리주보

  • 카톨릭성가
  • 카톨릭대사전
  • 성무일도

  • 성경쓰기
  • 7성사
  • 가톨릭성인


GoodNews Copyright ⓒ 1998
천주교 서울대교구 · 가톨릭인터넷 굿뉴스. [전화번호보기]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