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닫기
하루동안 열지 않습니다.
2020년 2월 29일
교구/주교회의
전체기사 지난 연재 기사
서울대교구, 청각장애인을 위한 ‘에파타성당’ 건립, 25일 염수정 추기경 주례로 축성식 거행

서울대교구, 청각장애인을 위한 ‘에파타성당’ 건립

폰트 작게 폰트 크게 인쇄 공유

서울대교구, 청각장애인을 위한 에파타성당건립

25일 염수정 추기경 주례로 축성식 거행

 

 

서울 마장동에 청각장애인을 위한 천주교 서울대교구 에파타성당(*준본당)(주임 박민서 신부)이 건립됐다. 에파타성당은 오는 25일 오전 11시, 서울대교구장 염수정 추기경 주례로 새 성전 축성식을 거행한다.

2017년 서울가톨릭농아선교회(담당 박민서 신부, 이하 농아선교회) 60주년을 맞아 첫 삽을 뜬지 2년 만에 서울에서는 최초로 청각장애인 성당이 건립된 것. 새 성전은 대지 886㎡(약 268평)에 지하 2층, 지상 6층 연면적 2405㎡(약 727평) 규모로 대성전과 소성전, 언어청각치료실, 작은 피정의 집 등을 갖췄다.

새 성전에서는 청각장애인들을 배려한 많은 특징이 돋보인다. 미사를 봉헌하는 300석 규모의 대성전은 어디서든 수화가 잘 보일 수 있게 계단식으로 지어졌다. 가로 3m, 세로 1.8m의 대형 LED 전광판을 설치해 주례 사제의 수화와 자막도 함께 볼 수 있다. 시각적인 효과가 중요해 제대 벽면 대형 십자가도 매우 사실적으로 표현된 작품을 걸었다.

 

아시아 최초 청각장애인 사제 박민서 신부,

8년 동안 150개 성당 방문해 후원금 마련

 

 

△ 서울대교구 에파타성당(준본당) 주임 박민서 신부가 “많은 도움을 주신 신자들 ‘덕분에’ 새 성전 완공이 가능할 수 있었다”며 감사 인사를 전하고 있다.

 

에파타성당 주임 박민서 신부는 아시아 최초의 청각장애인 사제이다. 그동안 농아선교회담당인 박 신부는 수유동 툿찡 포교 베네딕도 수녀회 건물을 빌려 미사를 집전했다. 현재 농아선교회에 등록된 신자 수는 500여 명. 서울 각지에서 모이는 청각장애인 신자들은 꽉꽉 채워 150명 정도 들어갈 수 있는 비좁은 성전에서 미사를 봉헌해왔다.

 

이에 박 신부는 2011년부터 직접 발로 뛰기 시작했다. 성당 건립기금을 마련하기 위해 전국 각지의 150여 개 성당을 방문해 후원 미사를 봉헌했다. 대부분 형편이 어려운 신자들의 교무금만으로는 본당 운영과 엄청난 건축비를 충당하기엔 어려운 실정이기 때문. 그의 숱한 노력 끝에 8년 만에 신자들의 목마른 영성을 축일 수 있게 됐다. 신자들도 자선바자, 음악회 등 박 신부와 함께 새 보금자리 마련을 위해 고군분투했다.

 

이 성당 벽면에는 박 신부의 자필(自筆)이 새겨졌다. 평소 서예가 취미인 박 신부에게 설계자가 제안해 성사됐다. 그는 한 달에 걸쳐 요한복음 6장의 600자를 직접 썼다. 성경 말씀의 끝에는 박 신부의 호(號)인 ‘수우(守愚)’가 자리한다. 김수환 추기경이 스스로를 ‘바보’라고 한 것처럼, 추기경을 본받는 사제가 되라며 그의 서예 스승이 지은 것. ‘지킬 수, 어리석을 우’를 땄다. 


박 신부는 “많은 응원을 보낸 신자들 덕분에 성당이 완공될 수 있었다”며 감사인사를 전했다. 또 “'열려라'라는 뜻의 에파타처럼 우리 성당도 모든 분께 활짝 열려 있다”며 “건청인 신자들도 함께 어우러지는 공간을 만들고 싶다”고 덧붙였다.

 

 

  

△ 서울대교구 에파타성당(서울 성동구 마장동 781-3) 조감도

 

 

 

준본당은 특별한 사정 때문에 아직 본당으로 설립되지는 않았으나 본당신부의 주임에게 맡겨진 신자 공동체이다(교회법 제5161). 예를 들어 신자수가 적어 재정 자립도가 약하거나 성당이 없거나, 구역 경계가 없는 외국인 성당 등을 말한다. 에파타준본당은 청각장애인을 위한 특수 본당이므로 일반적인 속지(屬地)본당이 아닌 속인적(屬人的) 본당에 속하며, 2017818일자로 준본당으로 설립됐고 이번에 새 성전을 마련했다.

 

 

천주교 서울대교구 홍보위원회 구여진



서울대교구홍보위원회 2019-08-19 등록

관련뉴스

댓글0


말씀사탕2020. 2. 29

루카 1장 38절
보십시오, 저는 주님의 종입니다. 말씀하신 대로 저에게 이루어지기를 바랍니다.
  • QUICK MENU

  • 성경
  • 기도문
  • 소리주보

  • 카톨릭성가
  • 카톨릭대사전
  • 성무일도

  • 성경쓰기
  • 7성사
  • 사목지침서


GoodNews Copyright ⓒ 1998
천주교 서울대교구 · 가톨릭인터넷 굿뉴스. [전화번호보기]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