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7월 11일
교구/주교회의
전체기사 지난 연재 기사
천주교 서울대교구 생명위, 미혼부·모 지원 교회 공식 기구 설립

폰트 작게 폰트 크게 인쇄 공유

△지난 2월 3일 명동대성당 파밀리아채플에서 미혼부모기금위원회 위원장 이동익 신부 주례로 미혼부모 후원 감사미사가 봉헌됐다.

 

천주교 서울대교구 생명위원회(위원장 염수정 추기경)는 경제적인 어려움을 겪는 미혼부·모들을 지원하는 미혼부모기금위원회(위원장 이동익 신부)를 설립했다.

 

미혼부모기금위원회는 22일 천주교 서울대교구청 생명위 연구실에서 첫 회의를 열고 기금 마련 방안과 활동 계획을 논의했다. 이번 발족은 생명위원회와 가톨릭평화방송·평화신문, 가톨릭신문이 2018년 12월부터 전개해 온 ‘미혼모에게 용기와 희망을’ 캠페인을 보다 활성화하기 위해 생명위원회 내 공식 기구로 조직화한 것이다.

 

미혼부모기금위원회는 지난 4월 2일 정기회의에서 정관을 제정하고 생명위원회 승인을 받았다. ‘미혼모에게 용기와 희망을’ 캠페인이 지원했던 것처럼 가톨릭계 미혼모 시설을 통해 추천받은 미혼부모에게 1년간 매달 50만 원씩 지급한다. 그동안 미혼모에게 용기와 희망을 캠페인을 통해 지원받은 미혼부모는 모두 23명이다.

 

이 밖에도 미혼부모기금위원회는 기금 조성을 위해 실질적 활동 단체인 미혼부모 후원회(회장 박윤자, 지도 이동익 신부)도 구성했다. 후원회는 미혼부·모 지원의 폭을 넓히고, 후원 참여를 격려하며 임원단을 중심으로 회원 모집과 생명 존중 의식 확산 활동을 펼친다.

 

기금회 위원장 이동익 신부는 “미혼부모를 후원하고 지원하는 활동이 교구 공식 기구가 된 점은 의미가 크다”면서 “미혼부모기금위원회는 낙태를 하지 않고 생명을 선택한 이들을 실질적으로 돕기에 낙태 반대에서 한 걸음 더 나아간 생명 운동”이라고 말했다. 이어 “가톨릭교회가 미혼부모에게 든든한 울타리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문의 02-727-2367, 서울대교구 생명위원회. 후원계좌 : 우리은행 1005-303-571860, (재)천주교서울대교구유지재단.

 

천주교 서울대교구 홍보위원회 구여진

 



서울대교구홍보위원회 2020-05-29 등록

관련뉴스

댓글0


말씀사탕2020. 7. 11

2테살 1장 2절
하느님 우리 아버지와 주 예수 그리스도에게서 은총과 평화가 여러분에게 내리기를 빕니다.
  • QUICK MENU

  • 성경
  • 기도문
  • 소리주보

  • 카톨릭성가
  • 카톨릭대사전
  • 성무일도

  • 성경쓰기
  • 7성사
  • 사목지침서


GoodNews Copyright ⓒ 1998
천주교 서울대교구 · 가톨릭인터넷 굿뉴스. [전화번호보기]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