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닫기
하루동안 열지 않습니다.
2020년 4월 8일
사람과사회
전체기사 지난 연재 기사
[위령기도를] 성 골롬반 외방 선교회 구요셉 신부

폰트 작게 폰트 크게 인쇄 공유

구요셉 신부(James Joseph Flanagan, 성 골롬반 외방선교회)가 2월 13일 아일랜드 골롬반요양원에서 선종했다. 향년 83세. 고인의 장례미사는 15일 오전 11시(현지 시각) 성 골롬반 외방 선교회 아일랜드 지부가 있는 나반시 달간 파크 성당에서 봉헌됐다. 장지는 달간 파크 내 성 골롬반 묘원.

1961년 사제품을 받은 고인은 1962년 한국으로 파견돼 30년간 한국의 신자들을 위해 활동했다.

특히 고인은 1988년 서울올림픽 당시 성화 봉송 주자로 뛰기도 하고, 신자들과 편안한 친구처럼 지내는 등 자상하고 재미있는 사제로 신자들의 기억에 남아있다.

고인은 광주대교구 북교동·산정동본당, 서울대교구 돈암동본당 보좌를 거쳐 제주교구 한림본당과 서울대교구 왕십리본당, 광주대교구 연동본당, 서울대교구 마천동본당, 수원교구 장호원본당 주임을 역임했다. 1983년에는 성 골롬반 외방 선교회 한국지부 총무를 맡았고, 1990년 한국을 떠난 후에는 영국지부로 파견됐다가 아일랜드로 귀국했다.



[기사원문보기]
가톨릭신문 2020-02-18 등록

관련뉴스

말씀사탕2020. 4. 8

디모테오전서 2장 15절
여자가 자식을 낳아 기르면서, 믿음과 사랑과 거룩함을 지니고 정숙하게 살아가면 구원을 받을 것입니다.
  • QUICK MENU

  • 성경
  • 기도문
  • 소리주보

  • 카톨릭성가
  • 카톨릭대사전
  • 성무일도

  • 성경쓰기
  • 7성사
  • 사목지침서


GoodNews Copyright ⓒ 1998
천주교 서울대교구 · 가톨릭인터넷 굿뉴스. [전화번호보기]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