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7월 14일
사람과사회
전체기사 지난 연재 기사
[위령기도를] 춘천교구 허동선 신부

폰트 작게 폰트 크게 인쇄 공유

허동선 신부(마태오·춘천교구 원로사목자)가 3월 19일 오전 11시58분 선종했다. 향년 79세. 고인의 장례미사는 21일 오전 10시 강원도 춘천 죽림동주교좌성당에서 봉헌됐다. 장지는 춘천 죽림동 성직자 묘지.

1941년 2월 1일 강원도 춘천에서 태어난 허 신부는 1969년 12월 16일 사제품을 받았다. 효자동·죽림동본당 보좌를 거쳐 일동·인제본당 주임 등으로 활동했으며, 1978년 1월부터 1982년 9월까지 성심여자대학교 교목을 맡았다. 이후 가평본당 주임, 교구 사무처장 등을 역임했고, 1991년 11월부터 1995년 8월까지 미국에서 교포사목을 했다. 한해 안식년을 보낸 뒤 노암동·홍천·설악동·후평동본당 주임으로 활발한 본당사목 활동을 펼친 허 신부는 2011년 2월 11일 은퇴했다.


이소영 기자 lsy@catimes.kr



[기사원문보기]
가톨릭신문 2020-03-24 등록

관련뉴스

말씀사탕2020. 7. 14

1테살 4장 13절
형제 여러분, 희망을 가지지 못하는 다른 사람들처럼 슬퍼하지 마십시오.
  • QUICK MENU

  • 성경
  • 기도문
  • 소리주보

  • 카톨릭성가
  • 카톨릭대사전
  • 성무일도

  • 성경쓰기
  • 7성사
  • 사목지침서


GoodNews Copyright ⓒ 1998
천주교 서울대교구 · 가톨릭인터넷 굿뉴스. [전화번호보기]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