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5월 25일
사목/복음/말씀
전체기사 지난 연재 기사
서울성모병원 ‘가습기살균제보건센터’ 설치

2년간 피해 대상자 모니터링 및 의료 지원·상담 제공

폰트 작게 폰트 크게 인쇄 공유



가톨릭대학교 가톨릭중앙의료원(원장 문정일)은 3월 25일 서울성모병원에 2년간 한시적으로 ‘가습기살균제보건센터’를 설치해 가습기 살균제 피해자들을 대상으로 모니터링, 의료 지원 및 상담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또 모니터링을 위해 내원한 대상자에게 방문 당일 외래 진료부터 검사까지 신속 정확하게 마칠 수 있는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아울러 가습기살균제보건센터는 가습기 살균제 사용과 알레르기 비염 간의 상관관계를 규명하기 위한 연구도 진행하기로 했다. 가습기 살균제 사용과 알레르기 비염 간 상관관계를 확인할 경우 피해자가 요양급여를 받기가 더 쉬워질 것으로 보인다.

현재 가습기 살균제 피해 구제는 폐질환, 천식, 폐렴, 기관지확장증, 태아 피해 등을 대상으로 인정하고 있으며, 그 밖에 결막염, 중이염, 알레르기 비염, 아토피 피부염 등은 다른 가습기 살균제 피해와 동반해서 나타나는 경우 특별 구제 대상에 포함시키는 방안이 추진되고 있다.

한편, 서울성모병원 직업환경의학센터장 구정완(마태오) 교수팀은 최근 국립환경과학원 지정 ‘가습기살균제보건센터 신체 건강 모니터링 기관’으로 선정돼 2021년까지 역할을 수행한다.

이상도 기자

raelly1@cpbc.co.kr





[기사원문보기]
가톨릭평화신문 2020-04-01 등록

관련뉴스

말씀사탕2020. 5. 25

시편 86장 4절
주님께 제 영혼을 들어 올리오니, 주님, 주님 종의 영혼을 기쁘게 하소서.
  • QUICK MENU

  • 성경
  • 기도문
  • 소리주보

  • 카톨릭성가
  • 카톨릭대사전
  • 성무일도

  • 성경쓰기
  • 7성사
  • 사목지침서


GoodNews Copyright ⓒ 1998
천주교 서울대교구 · 가톨릭인터넷 굿뉴스. [전화번호보기]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