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닫기
하루동안 열지 않습니다.
2019년 11월 19일
생명/생활/문화/
전체기사 지난 연재 기사
제주가톨릭서예가회 창립전 ...한라도서관 전시실에서 10월 한 달간

폰트 작게 폰트 크게 인쇄 공유

▲ ‘성모송’, 운담 박민자(가타리나)작.



제주가톨릭서예가회(담당 김석순 신부, 회장 박민자) 창립전이 10월 한 달간 제주시 오남로 한라도서관 전시실에서 열리고 있다.

‘사랑의 향기를 품다’를 주제로 서예가 7명이 말씀과 기도를 묵향으로 전한다. 회원 대부분은 제주도에서 오랫동안 활동해온 서예가들이다. 성경의 시편과 성모송 등 가톨릭 기도문을 한글과 한문으로 써내려간 작품 20여 점을 선보인다.

박민자(가타리나) 회장은 “오랜 기도와 바람 속에 제주가톨릭서예전을 개막하게 되었다”며 “기도와 묵상이 묵향과 곁들여 하느님께 드리는 찬미가 되었다”고 말했다.

이지혜 기자 bonaism@cpbc.co.kr





[기사원문보기]
가톨릭평화신문 2019-10-10 등록

관련뉴스

말씀사탕2019. 11. 19

시편 119장 114절
당신은 저의 피신처, 저의 방패 저는 당신 말씀에 희망을 둡니다.
  • QUICK MENU

  • 성경
  • 기도문
  • 소리주보

  • 카톨릭성가
  • 카톨릭대사전
  • 성무일도

  • 성경쓰기
  • 7성사
  • 사목지침서


GoodNews Copyright ⓒ 1998
천주교 서울대교구 · 가톨릭인터넷 굿뉴스. [전화번호보기]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