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8월 9일
생명/생활/문화/
전체기사 지난 연재 기사
[전시단신] 제41회 서울조각회전

폰트 작게 폰트 크게 인쇄 공유


서울조각회가 7월 7~26일 서울 효창동 김세중미술관에서 제41회 서울조각회전을 개최한다.

이번 전시에는 80대 원로 작가부터 20대 신진 작가까지 총 77명이 참여했다. 전시에서는 청동과 돌, 나무 등의 전통적인 조각 작품에서부터 평면, 설치, 키네틱, 미디어 작품에 이르기까지 동시대 미술에서 볼 수 있는 다양한 형식들을 모두 경험할 수 있다. 주요 작품으로는 최종태(요셉) 작가의 ‘기도하는 사람’과 최의순(요한 비안네) 작가의 ‘020-3’ 등이 있다.

관람일은 월요일을 제외한 화요일에서 주일까지며 관람시간은 오전 11시부터 오후 5시까지다. 관람료는 무료다.

200여 명의 서울대 조소과 출신 작가들로 구성된 서울조각회는 1981년 고(故) 김세중(프란치스코) 작가가 창립한 단체로 40년 동안 매해 정기 전시회를 개최하고 있다.


박민규 기자 pmink@catimes.kr



[기사원문보기]
가톨릭신문 2020-07-07 등록

관련뉴스

말씀사탕2020. 8. 9

요한1서 3장 7절
자녀 여러분, 아무에게도 속지 마십시오. 의로운 일을 실천하는 이는 그분께서 의로우신 것처럼 의로운 사람입니다.
  • QUICK MENU

  • 성경
  • 기도문
  • 소리주보

  • 카톨릭성가
  • 카톨릭대사전
  • 성무일도

  • 성경쓰기
  • 7성사
  • 사목지침서


GoodNews Copyright ⓒ 1998
천주교 서울대교구 · 가톨릭인터넷 굿뉴스. [전화번호보기]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