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5월 7일
교구/주교회의
전체기사 지난 연재 기사
주교회의 민족화해위원회 제85차 전국회의

폰트 작게 폰트 크게 인쇄 공유

주교회의 민족화해위원회(위원장 김주영 주교)는 4월 15일 오후 2시 서울 중곡동 한국천주교중앙협의회 5층 대회의실에서 제85차 전국회의를 열고 한반도 평화를 위한 새로운 의지를 다졌다.

지난 3월 선출된 뒤 첫 회의에 참석한 김주영 주교와 각 교구 담당자들은 한반도 평화에 대한 다양한 시각 안에서 교회가 해야 할 일에 대해 논의하고 코로나19 속에서 북한이탈주민 지원활동 현황을 공유하는 등 평화를 실현하기 위한 초석을 새롭게 다졌다.

김 주교는 “한반도 평화에 대한 생각이 다를 수 있지만 평화에 관심 없는 국민은 없을 것”이라며 “함께 기도로 연대하며 기쁘게 평화로 나아가자”고 당부했다. 이어 “정치적·외교적 문제를 소홀히 할 수는 없다”며 “어려운 문제들이 있지만 확실한 것은 기도 안에서 우리의 노력이 모아진다면 하느님께서 응답해 주신다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아울러 이백만(요셉) 전 주교황청 대사가 ‘한반도 평화 프로세스와 교황의 역할’을 주제로 강의했다. 이 대사는 교황의 방북 가능성에 대해 말하며 “교황님은 ‘남북한 지도자의 손을 잡고 판문점을 걷는 게 꿈’이라고 말하실 정도로 한반도에 관심이 많다”며 “지금부터 우리도 준비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성슬기 기자 chiara@catimes.kr



[기사원문보기]
가톨릭신문 2021-04-20 등록

관련뉴스

말씀사탕2021. 5. 7

1테살 5장 13절
그들이 하는 일을 생각하여 사랑으로 극진히 존경하십시오. 그리고 서로 평화롭게 지내십시오.
  • QUICK MENU

  • 성경
  • 기도문
  • 소리주보

  • 카톨릭성가
  • 카톨릭대사전
  • 성무일도

  • 성경쓰기
  • 7성사
  • 가톨릭성인


GoodNews Copyright ⓒ 1998
천주교 서울대교구 · 가톨릭인터넷 굿뉴스. [전화번호보기]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