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7월 18일
교구/주교회의
전체기사 지난 연재 기사
이용훈 주교, 화성 공장 희생자 합동분향소 조문

폰트 작게 폰트 크게 인쇄 공유

이용훈 주교가 화성 공장 희생자 합동분향소를 찾아 조문하고 있다. 수원교구 제공


주교회의 의장 이용훈(수원교구장) 주교가 6월 28일 경기도청 1층 로비에 마련된 ‘화성 공장 화재 희생자 합동분향소’를 찾아 조문했다. 조문을 마친 이 주교는 “이러한 일이 늘 발생하지 않기를 바라는 마음인데 또 발생해 마음이 매우 아프다”며 “희생자를 위해 기도하겠다”고 말했다.

 

앞서 지난 24일 경기도 화성시 일차전지 업체 아리셀 공장에서 화재가 발생해 23명이 숨졌다. 이 가운데 한국인은 총 5명이며, 외국인 근로자는 18명(중국 17명, 라오스 1명)이다. 국립과학수사연구소는 27일 피해자들의 유전자를 대조해 신원을 모두 확인하고 유족들에게 통보했다. 경찰은 이번 화재가 여러 인과관계가 누적된 참사라고 보고, 작업장 가벽을 없앤 경의 등 사고를 전후한 과정 전반을 수사하고 있다. 
 

수원교구 제공


이상도 선임기자 raelly1@cpbc.co.kr
 



[기사원문보기]
가톨릭평화신문 2024-06-28

관련뉴스

말씀사탕2024. 7. 18

사도 11장 23절
모두 굳센 마음으로 주님께 계속 충실하라고 격려하였다.
  • QUICK MENU

  • 성경
  • 기도문
  • 소리주보

  • 카톨릭성가
  • 카톨릭대사전
  • 성무일도

  • 성경쓰기
  • 7성사
  • 가톨릭성인


GoodNews Copyright ⓒ 1998
천주교 서울대교구 · 가톨릭굿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