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5월 18일
교황청/해외교회
전체기사 지난 연재 기사
교황, 중동과 우크라이나 분쟁 해소 대화 거듭 촉구

프란치스코 교황, 4월21일(일) 부활 삼종 기도에서 호소

폰트 작게 폰트 크게 인쇄 공유

프란치스코 교황이 21일 부활 삼종기도에서 중동과 우크라이나의 폭력사태 종식을 호소했다.(바티칸 미디어)

프란치스코 교황이 팔레스타인과 이스라엘 그리고 우크라이나의 평화를 진심으로 호소하며 분쟁 해소를 위한 대화를 거듭 촉구했습니다.

교황은 어제(21일) 성 베드로 광장에서 열린 부활 삼종기도에서 분쟁으로 피해를 입은 사람들의 고통을 기억하며 다시 한번 세계 평화를 위해 기도했습니다.

교황은 “중동 지역에서 대화와 협상 그리고 외교가 승리할 수 있기를 희망한다”며 “무력 행사의 주장이나 논리에 굴복하지 말 것”을 호소했습니다.

그러면서 "나는 계속해서 중동 정세를 우려와 슬픔으로 지켜보고 있으며 팔레스타인과 이스라엘이 그들의 고통을 끝낼 수 있기를 매일 기도한다”고 밝혔습니다.
 
프란치스코 교황이 21일 성 베드로 광장 발코니에서 부활 삼종기도 강론을 하고 있다.(바티칸 미디어)

교황은 또 전쟁중인 우크라이나를 기억한다며 "너무나 고통 받는" 분쟁으로 얼룩진 이 땅을 잊지 말라고 기도에 초대했습니다.

아울러 13년 동안 코트디부아르에서 봉사하다 지난 18일에 교통사고로 세상을 떠난 콘솔라타 수도회 선교사인 마테오 페티나리 신부를 회상하며 그는 “관대한 봉사라는 심오한 유산을 남긴 지칠 줄 모르는 선교사”라고 기억했습니다.



[기사원문보기]
가톨릭평화신문 2024-04-22

관련뉴스

말씀사탕2024. 5. 18

루카 1장 28절
은총이 가득한 이여, 기뻐하여라, 주님께서 너와 함께 계신다.
  • QUICK MENU

  • 성경
  • 기도문
  • 소리주보

  • 카톨릭성가
  • 카톨릭대사전
  • 성무일도

  • 성경쓰기
  • 7성사
  • 가톨릭성인


GoodNews Copyright ⓒ 1998
천주교 서울대교구 · 가톨릭굿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