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3월 4일
사람과사회
전체기사 지난 연재 기사
[부음] 성 베네딕도회 왜관수도원 함정태 신부 선종

폰트 작게 폰트 크게 인쇄 공유



성 베네딕도회 왜관수도원 함정태(가시아노) 신부가 11월 21일 선종했다. 향년 76세.

1947년 경상북도 문경에서 출생한 함 신부는 1965년 왜관 수도원에 입회했다. 이후 1974년 첫 서원, 1977년 종신서원, 1979년 사제품을 받고 수도자로, 사목자로 일생을 헌신했다. 특히 주교회의 매스컴위원회 총무를 역임하는 등 교회 내 미디어 발전에 큰 공을 세웠다.

고인의 장례 미사는 11월 23일 박현동 아빠스 주례로 왜관 수도원 대성전에서 봉헌됐다. 박 아빠스는 “어린 시절부터 인생의 대부분 시간을 수도원에서 보낸 함 신부님은 정해진 방식으로 일하지 않고, 새로운 미디어를 받아들이는 등 늘 도전을 시도했다”며 “하느님과도 신부님만의 방식으로 만나 잘 소통하고 계시리라 생각한다”고 밝혔다. 고인은 왜관 수도원 묘지에 안장됐다.

박민규 기자 mk@cpbc.co.kr



[기사원문보기]
가톨릭평화신문 2023-11-27

관련뉴스

말씀사탕2024. 3. 4

갈라 5장 13절
형제 여러분, 사랑으로 서로 섬기십시오.
  • QUICK MENU

  • 성경
  • 기도문
  • 소리주보

  • 카톨릭성가
  • 카톨릭대사전
  • 성무일도

  • 성경쓰기
  • 7성사
  • 가톨릭성인


GoodNews Copyright ⓒ 1998
천주교 서울대교구 · 가톨릭굿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