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3월 4일
사람과사회
전체기사 지난 연재 기사
설 연휴 경부고속도로 버스전용차로 새벽 1시까지 연장

폰트 작게 폰트 크게 인쇄 공유

버스전용차로 운영 시간 연장 (서울시 제공)


서울시는 설 연휴 기간 경부고속도로 한남대교 남단부터 양재IC 구간 버스전용차로의 단속 시간을 오전 7시부터 새벽 1시까지 연장한다고 밝혔습니다.

평상시 경부고속도로 버스전용차로는 오전 7시부터 오후 9시까지 운영됩니다.

도로교통법상 고속도로 버스전용차로는 9인승 이상 차량으로 6명 이상 승차한 차량 만 통행이 가능합니다. 

위반 시 승용차는 5만 원, 승합차는 6만 원의 과태료가 부과됩니다. 

특히 버스전용차로에 실수로 진입한 차량도 단속 대상이며 무인 카메라는 물론 시민신고에 의한 위반차량도 과태료가 부과됩니다.

서울시는 고속도로 전광판(VMS) 표출과 입간판 등을 활용해 버스전용차로 단속시간 연장을 시민들에게 안내할 계획입니다.

윤종장 서울시 도시교통실장은 “전용차선 위반 단속 시간이 연장되는 만큼 착오로 인한 단속이 발생되지 않도록 각별한 협조를 부탁한다”고 말했습니다. 



[기사원문보기]
가톨릭평화신문 2024-02-05

관련뉴스

말씀사탕2024. 3. 4

로마 12장 12절
희망 속에 기뻐하고 환난 중에 인내하며 기도에 전념하십시오.
  • QUICK MENU

  • 성경
  • 기도문
  • 소리주보

  • 카톨릭성가
  • 카톨릭대사전
  • 성무일도

  • 성경쓰기
  • 7성사
  • 가톨릭성인


GoodNews Copyright ⓒ 1998
천주교 서울대교구 · 가톨릭굿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