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9월 18일
사목/복음/말씀
전체기사 지난 연재 기사
사회복지 네트워크 강화 위해 ‘한국카리타스협회’ 필요성 제기

주교회의 사회복지위 합동 토론회... 독립적인 중앙조직 기구 신설해야... 중앙정부와 대등한 지위 획득 가능... 가톨릭 사회복지만의 정체성 확립

폰트 작게 폰트 크게 인쇄 공유

▲ 주교회의 사회복지위원회 2021 합동 토론회에서 참석자들이 기념 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왼쪽부터) 김봉술·김성우·최광경·이봉문·김성훈 신부.



주교회의 사회복지위원회의 인력 강화와 네트워크 구성을 위해 전국 가톨릭 사회복지를 대표하는 ‘(가칭) 한국카리타스협회’가 설치돼야 한다는 주장이 나왔다. 6월 30일 서울 중곡동 한국천주교중앙협의회 4층 강당에서 ‘주교회의 사회복지위원회의 역량 강화와 미래 비전을 위하여’를 주제로 열린 주교회의 사회복지위원회 2021년 합동 토론회에서다.

대구대교구 사회복지국장 최광경 신부는 “교구ㆍ기능별로 구분된 가톨릭 사회복지조직을 보다 유기적으로 연결하고 교류를 통해 하나의 공동체로 발전시키려면 독립적인 중앙조직 기구 신설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최 신부는 “독일카리타스협회는 각종 조직을 하나로 모음으로써 중앙정부와 대등한 관계로 정부 정책에 참여할 수 있는 영향력을 발휘한다”고 설명했다. 이어 “한국카리타스도 국내복지분야에서 그에 합당한 조직체를 갖춰야 한다”며 “전국 가톨릭 사회복지법인과 재단법인ㆍ시설ㆍ사회복지단체 등이 가입해 가톨릭의 결속과 고유성을 확보하기 위한 전국 규모 ‘협회’ 설립이 절실하다”고 강조했다. “이는 전국 약 1297개 가톨릭 사회복지시설의 능동적인 사회참여와 범국민적 행동을 가능케 할 것”이라며 “사회복지사 보수교육 실시기간 요건을 갖춤으로써 교구별 사회복지 전문성 향상과 역량을 발휘하는 데도 기여할 수 있다”고 덧붙였다.

한편, 서울가톨릭사회복지회 회장 김성훈 신부는 “상대적으로 규모가 작은 교구 사회복지의 경우, 전체적인 운영관리에 있어 지도ㆍ감독과 시설관리에 한계가 있고, 이 때문에 가톨릭 사회복지만의 정체성 확립과 실천에 어려움을 겪는다”며 “사회복지위원회 역할 강화를 통해 정체성을 확립하고, 전국 교구와 수도회 사회복지 사업을 보조하며, 가톨릭교회의 대표로서 국가 사회복지정책에 제언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국천주교여자수도회장상연합회도 같은 주제로 의견을 제출했다. 살레시오수녀회는 가톨릭 사회복지 보수교육 단체 인증과 함께 국가의 손이 닿지 못하는 사각지대 복지를 위한 가톨릭 내 시스템 마련을 제안했다. 샬트르성바오로수녀회는 회계ㆍ행정ㆍ법 등 전문성 향상을 위한 직급별 실무 교육을 할 것을 요청했다.

또한, 이날 토론회에선 국내 실정에 맞는 ‘한국 카리타스 윤리강령’이 필요하다는 의견도 나왔다. 가톨릭광주사회복지회 회장 이봉문 신부는 “국가가 정책적으로 ‘법인 책무성 강화’를 강조하고 있는 현실에서 가톨릭 사회복지 시설ㆍ기관의 명료한 자기 정체성ㆍ운영 원리와 가치 정립ㆍ투명하고 자신감 있는 운영에 대해 더 적극적인 지지와 협력이 필요하다”며 “먼저 카리타스인들이 모든 사회복지활동의 근본 바탕으로 실행하게 될 공통된 윤리ㆍ행동에 대한 명확한 강령이 필요하다”고 역설했다.

이에 앞서 청주교구 가톨릭사회복지연구소 소장 김성우 신부는 “카리타스 윤리강령은 사회복지 현장에서 교회 본질적 임무를 수행하는 기관ㆍ시설에 나침반 역할을 해준다”며 “한국 카리타스 윤리강령은 종교적 특색을 드러내기 어려운 국내 사회복지 현장에서 카리타스 시설기관 종사자와 조직 차원의 가치체계를 수립하는 전제조건이 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이학주 기자 goldenmouth@cpbc.co.kr





[기사원문보기]
가톨릭평화신문 2021-07-07 등록

관련뉴스

말씀사탕2021. 9. 18

예레 31장 13절
나는 그들의 슬픔을 기쁨으로 바꾸고 그들을 위로하며 근심 대신 즐거움을 주리라.
  • QUICK MENU

  • 성경
  • 기도문
  • 소리주보

  • 카톨릭성가
  • 카톨릭대사전
  • 성무일도

  • 성경쓰기
  • 7성사
  • 가톨릭성인


GoodNews Copyright ⓒ 1998
천주교 서울대교구 · 가톨릭인터넷 굿뉴스. [전화번호보기]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