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8월 18일
생명/생활/문화/
전체기사 지난 연재 기사
갤러리 1898

폰트 작게 폰트 크게 인쇄 공유




조숙의 작가 개인전

조숙의(베티) 조각가의 개인전이 서울 명동 갤러리 1898에서 22일부터 28일까지 열린다.

1991년 첫 개인전을 시작으로 서울, 제네바, 뉴욕 등에서 17회의 개인전을 연 작가는 성미술을 연구하며 한국 가톨릭교회 내에서도 많은 작품을 선보여 왔다. 작가는 특히 고통의 신비가 인간 정신의 숭고함을 드높이며, 결국 예술과 영성이 맞닿아 있음을 강조한다.

조 작가는 예술가로서의 인생 여정과 그 길에서 빚어낸 작품에 대한 이야기를 책으로도 엮었다. 「숭고(sublime)」 출간 기념으로 꾸며지는 이번 전시에서는 갤러리 1, 2, 3 전관에 조각과 설치 작품 50여 점을 선보일 예정이다. 윤하정 기자





[기사원문보기]
가톨릭평화신문 2022-06-15 등록

관련뉴스

말씀사탕2022. 8. 18

마태 5장 5절
행복하여라, 온유한 사람들! 그들은 땅을 차지할 것이다.
  • QUICK MENU

  • 성경
  • 기도문
  • 소리주보

  • 카톨릭성가
  • 카톨릭대사전
  • 성무일도

  • 성경쓰기
  • 7성사
  • 가톨릭성인


GoodNews Copyright ⓒ 1998
천주교 서울대교구 · 가톨릭인터넷 굿뉴스. [전화번호보기]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