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7월 18일
생명/생활/문화
전체기사 지난 연재 기사
좋은 의사에겐 덕이 있다

[신간] 무엇이 좋은 의사를 만드는가

폰트 작게 폰트 크게 인쇄 공유


무엇이 좋은 의사를 만드는가 / 에드먼드 펠리그리노 등 / 김수정·김정아 옮김 / 가톨릭대학교출판부
 

미국가톨릭대학교 11대 총장과 생명윤리위원회 의장을 역임한 에드먼드 펠리그리노와 시카고 메디칼 센터·생명윤리와 보건정책연구소 의료윤리 교수를 지낸 데이비드 토마스마가 공동 집필했다. ‘무엇이 좋은 의사를 만드는가’라는 제목처럼 책은 성품이나 유덕함, 즉 덕(德) 윤리가 의료에서 왜 중요하고 필요한지 서술하고 있다.

펠리그리노는 “의학은 가장 과학적인 인문학이고, 가장 경험적인 예술이며, 가장 인문적인 과학”이라며 의사가 기본적인 의학 지식과 의술뿐 아니라 원칙과 규칙을 준수하는 것 이상의 유덕함을 지녀야 한다고 강조한다. 또 이러한 덕이 ‘의료적인 선’에 도달하는 데 어떻게 작용하는지 분석한다.

윤하정 기자 monica@cpbc.co.kr



[기사원문보기]
가톨릭평화신문 2024-07-10

관련뉴스

말씀사탕2024. 7. 18

시편 86장 5절
주님은 어지시고 기꺼이 용서하시는 분, 주님을 부르는 모든 이에게 자애가 크시나이다.
  • QUICK MENU

  • 성경
  • 기도문
  • 소리주보

  • 카톨릭성가
  • 카톨릭대사전
  • 성무일도

  • 성경쓰기
  • 7성사
  • 가톨릭성인


GoodNews Copyright ⓒ 1998
천주교 서울대교구 · 가톨릭굿뉴스. All rights reserved.